변호사소개

인터넷·IT범죄에 대한 전문성과 노하우를 갖춘 최적의 팀이 함께합니다.

변호사소개 언론보도

언론보도

'혜경궁 김씨' 사건 관련 언론사 자문
  • 날짜 2018. 11.
  • 언론사 더 팩트
  • 조회수 438


이인환 변호사는 정보통신망의 특수성을 이해하는 IT·형사 전문변호사로써


인터넷 SNS 관련 다양한 사건등 경험과 노하우를 바탕으로하여 최근 이슈가 된 '혜경궁 김씨' 사건관련 언론사 자문을 하고 있다.







이 사건에 관하여


법률가들은 "법정에서 판단할 일"이라면서도 변호사 출신인 이 지사가 해당 의혹이 불거진 2013년부터 지금껏 적극적으로 조처하지 않은 것에 대해서는 의문을 제기했다.


이인환 변호사는 "이 지사는 '경찰이 지난 4월부터 7개월 동안 휴대전화 제출 요청을 하지 않았다'며 지금은 해당 휴대전화가 없어 제출할 수 없다고 말했는데, 통상적으로 형사변호를 할 때는 피의자 측에서 유리한 자료를 먼저 제출한다"며 "이를 위해 임의제출이라는 제도가 있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기사 원문보기 : http://news.tf.co.kr/read/ptoday/1738683.htm

목록





이전글 뽑기방 관련 방송사 법률자문
다음글 IT - 사이버분쟁의 이정표를 세우다